1. 성염의 읽기쉬운 사회교리
  2. 성염교수의 신앙칼럼
  3. 살아온 이야기
  4. 언론 인터뷰와 칼럼
  5. 신문방송에 비친 성염교수
  6. 가장 최근 칼럼
번호
제목
글쓴이
10 나를 슬프게 한 것들 [열번째 꼭지] 1
관리자
5492   2009-08-08 2018-10-18 04:58
* 이 글은 경향잡지 <야곱의 사다리> 열번째 꼭지(2002년 10월호)로 보냈으나 실리지 못했음 * 나를 슬프게 한 것들 6.25의 뼈아픈 기억 ‘한국전쟁’에 대한 나의 어릴 적 기억은 청노루가 슬피 울던 능주(綾州)의 ...  
9 빵기네집 이야기 [경향 2002.9]
관리자
5189   2009-04-10 2012-05-30 06:13
[야곱의 사다리] 빵기네집 이야기 “우린 하느님께 좋은 아이들을 배급받았어요” 엄마, 난 어디서 왔어? 엄만 어디서 날 데려온거야?” 아기가 엄마에게 물었습니다. 엄마는 울음 반 웃음 반으로 아기를 가슴에 꼬옥 안...  
8 “하느님, 진지잡수세요” [경향 2002.8]
관리자
4764   2009-04-10 2013-04-17 16:52
[야곱의 사다리] “하느님, 진지잡수세요” “참 멋진 기도” 박영환교수(한남대)가 대전주보에 실었던 토막글들을 모은 「하늘 사다리」(가톨릭출판사 2002)에 다섯살짜리 어린이가 식사전에 “하느님, 진지잡수세요”라고 말씀드렸...  
7 친구 예찬 [경향 2002.7] 2
관리자
5343   2009-04-10 2018-10-16 07:43
[야곱의 사다리] 친구 예찬 “아름다운 바보, 그를 믿습니다” 이 제목은 지난 2월 28일자 한겨레신문에 실린 이색적인 대형광고의 제목이다. 민주당 노무현 경선주자를 지지한다는 김수복씨의 개인 광고였는데, 그것이 소리없...  
6 나는 왜 그리스도인인가? [경향 2002.6]
관리자
4856   2009-04-10 2012-12-30 03:49
[야곱의 사다리] 나는 왜 그리스도인인가? “우리 조상들의 하느님” 나는 조상들이 입혀 준 옷으로 그리스도교 신앙을 입고 있다. 그리고 그 옷이 몸에 맞고 마냥 좋기만 하다. 집안의 신앙은 할아버지까지 거슬러 올라간...  
5 여인 중에 복되시다뇨? [경향 2002.5]
관리자
4710   2009-04-10 2009-09-07 20:50
[야곱의 사다리] 여인 중에 복되시다뇨? “어릴 때 어머니를 잃었는데... 내게는 타격이 컸습니다.... 당시에 바바라 선생님 학급 같은 학급이 있어서 나도 슬픔을 털어놓을 수 있었으면 얼마나 좋았을까요. 나 역시 그 학...  
4 "주님께서 너에게 잘 해 주셨으니" [경향 2002.4]
관리자
4940   2009-04-10 2014-04-01 11:03
[야곱의 사다리] "주님께서 너에게 잘 해 주셨으니" 두 수사님의 단식 투쟁 “형, 버스 못 타면 우린 광주까지 걸어가야 해?” “아냐, 걸어선 못 가.” “차비가 없어서 어떡해?” “그럼 우리, 신자들의 도움이신 마리아...  
3 주님은 당신을 비우시고 나는 나를 채울 줄만 알고 [경향 2002.3]
관리자
4386   2009-04-10 2009-09-07 20:54
[야곱의 사다리] 주님은 당신을 비우시고 나는 나를 채울 줄만 알고 인수봉에 기울던 달을 잃고서 산은 나더러/나를/부끄러워하라 하네 산은/나더러/남을 용서하라 하네 산은 나더러/사는 날까지/사는 것들을/사랑하라 하네... ...  
2 걸어보지 못한 길 [경향 2002.2]
관리자
5037   2009-04-10 2009-09-07 20:55
[경향잡지 2002.2월호: 야곱의 사다리] 걸어보지 못한 길 한 평생 누려온 주님의 은혜 나는 머리끝에서부터 발끝까지 교회의 은덕을 입었다. 두고두고 주님께 감사드리는 평생의 가장 큰 은혜가 둘 있는데 그 중 하나가 ...  
1 시간이라는 은총을 타고 [경향 2002.1]
관리자
4679   2009-04-10 2009-09-07 20:56
 [경향잡지 2002.1월호: 야곱의 사다리] 시간이라는 은총을 타고 “내가 살아남는다면...” “일년의 가치를 알려거든 재수생에게 물어보라. 한달의 가치를 알려거든 조산아를 낳아 키우는 어머니에게 물어보라. 한 주간의 ...  
XE Login